요즘들어 피곤해서 같이 사는 고양이 바토와 평소보다 좀 덜 놀아줬더니.. 완전 불만이 많다.



자고 있을때 얼굴에 스크레치를 제대로 내놔서 아침에 일어나서 깜짝 놀라기도 했다..



이제 무는것도 장난으로 웃어넘기기에는 너무 아프고..



뭔가 대책이 필요한데~



완전 지칠때까지 놀아주는 수 밖에 없나..ㅋ



불만 고양이 [고양이,cat,vato,바토]

[표정에 불만이 가득하다]



강렬한 눈빛 고양이 [고양이,cat,vato,바토]

[강렬한 눈빛]



만약 내가 눈싸움에 이기면 삐지므로 저렇게 쳐다볼땐 눈을 피해줘야한다.-_-;



이녀석은 나를 밥 주는 장난감 정도로 알고 있다.



놀아달란 고양이 [고양이,cat,vato,바토]

[제대로 놀아주지 못할까! 하는 표정]



놀아줄때 열심히 놀아주지 않으면 쳐다보지도 않는다.



그래놓고 밤에 잘때 테러를 하기때문에 집중해서 놀아줘야한다.



표정을 보면.. 완전 까칠하다.’얌마! 낚시대 똑바로 잡지 못해?’ 이런 표정…



후.. 언제쯤 이녀석과 별탈 없이 공존 할 수 있을지..ㅋㅋ



힘든일도 많지만, 그래도 이녀석 덕에 즐겁다.ㅋ



by


Tags : ,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방랑자의 이야기.
    월풍도원에선 기부를 받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