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시라노 연애 조작단

웃음나고, 눈물도 나는 전형적인 로맨틱 코미디 입니다.

보면서 피식 피식 웃게 되고,

'나라면. 나라면 어땠을까.'

몰입도 되었어요.

때론...

이런 사랑 이야기.

사랑에 푹 빠져 버린 사람 이야기.

행복한 지옥에서 매 순간 힘들어서 눈물 흘리는 사람 이야기.

헤어진 연인의 힘든 모습을 담은 이야기를,

공감 할 수 없었던 시절이 그립기도 합니다.

하지만 힘들고 아픈 일도 있다는 걸 알면서도, 사랑을 하게 되는 것은.

사랑.

이 두글자가 그만한 가치가 있다는 것이겠죠.

연애를 시작하고 싶다면..

연애를 하고 있다면..

혹은 지나간 연인이 생각난다면..

시라노 연애 조작단은  참 괜찮은 영화에요.



by


Tags : ,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방랑자의 이야기.
    월풍도원에선 기부를 받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