쭉쭉 뻗은 나무가 특히 멋진 절. 선암사.

순천에서 보내는 이튿날.
버스를 한참 기다려서 선암사에 갔습니다.
버스가 매간 한 대 정도 있는데, 한대를 눈앞에서 놓쳐버렸거든요.
하긴, 일정이 빠듯하지 않으니 좀 기다려도 상관없습니다.
버스를 타고 순천 시내를 돌아 선암사로 향합니다.
처음 와보는 동네라 그런지 버스 밖 풍경이 신기하고 재미있네요.
이렇게 버스에서 밖을 구경할 여유가 있는 것은,
차에 사람이 그리 많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낙안읍성이나 순천만 쪽 버스는 수도권 러시아워의 지하철 수준이었거든요.
그쪽을 갈 땐 넷이 모여 택시를 타고 가는 편이 마음 편합니다.
버스는 어느새 시내를 빠져나와 산길로 접어듭니다.
꼬부랑 길을 돌 때 조금 멀미가 났어요.
잠깐 졸았더니 버스가 목적지에 도착했네요.
내려서 차 시간을 확인하고, 선암사로 걸음을 옮깁니다.

솟대-'선암사'

가는 길엔 찻집이 있어요.
우리나라 차를 소개하고 전통 차 시음도 제공합니다.
잠시 들러 차 구경을 하고 계속 걸어 올라갔어요.

강선루-'선암사'

강선루를 지나면 곧 선암사가 나와요.
선암사는 꽤 규모가 큰 절입니다.

대웅전-'선암사'

화재로 대웅전을 비롯해 많은 건물이 타 없어졌다고 하는데,
하나씩 복원 작업 중이라고 하네요.

측백나무-'선암사'

선암사엔 쭉쭉 뻗은 풍채 좋은 나무가 많습니다.
이 측백나무가 특히 멋지더군요.
선암사는 매화가 특히 유명하다는데,
저는 꽃피기 전의 선암사 풍경도 매우 좋았습니다.
혹시 매화 구경하러 가신다면 다음 주 정도가 좋겠지요? :D

선암사를 지나 산책로를 따라가면 편백 숲과 꽃밭도 나온다는데,
바람이 몹시 불고 추워서 조금 걷다 내려왔습니다.

계곡-'선암사'

졸졸 흐르는 계곡물이 추워 보였을 정도니까요.
여름에 오면 이 계곡이 참 시원스러워 보일듯합니다.
절이 자리한 곳은 보통 나무가 많지만,
선암사처럼 나무가 눈에 띈 곳이 없었습니다.
숲의 자연스러운 모습이 눈에 띈다는 것은,
절이 주변 경관과 조화로이 지어졌다는 뜻이겠지요.
언제가 되었든 꼭 다시 한번은 와보고 싶은 곳입니다.



by


Tags : , , , , ,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방랑자의 이야기.
    월풍도원에선 기부를 받습니다.

맛깔스러운 가정식 백반. 순천 흥덕식당.

순천에 도착하여 낙안읍성과 순천만생태공원을 돌아보고 나니 저녁이 되었습니다.
평소에 저녁을 좀 일찍 먹는 편이라 배가 꽤 고프더라고요.
우선 짐을 풀러 숙소로 향했습니다.
숙소는 기차역에서 가까운 코모도 모텔을 잡았는데,
깨끗하고 친절해서 좋았어요.
따끈한 방에 들어오니 몸이 노곤한 게 나가기 귀찮았지만,
짐만 풀고 내려와 숙소 주인께 여쭈었습니다.
“이 근처에 밥집 어디가 맛있어요?”
“우리 숙소 주변엔 흥덕 식당이 깔끔하다네요. 코너 하나 돌면 바로 있어요.”
아마 직접 가보시진 않았나 봅니다.
그래도 이렇게 배고픈데 뭔들 맛없겠어요?
골목을 도니 바로 식당이 보였어요.
입구엔 2인 이상 식사 가능하다고 써 붙었습니다.
아마도 반찬이 많이 나오니 1인분은 남는 게 없어서 그런가 봐요.
메뉴는 몇 가지 없습니다.
백반, 한정식, 불고기, 불낙.
이렇게 파는데요.
2013년 3월 현재.
백반은 칠천 원, 한정식은 만 원, 불고기와 불낙은 만 이천 원입니다.
밥 냄새를 맡으니 배가 몹시 고파져서 한정식을 시켰어요.

한정식-'흥덕식당'

전골-'흥덕식당'

잎새주-'흥덕식당'

생선구이, 꼬막, 굴, 홍어 무침 등등 푸짐하게 나오더라고요.
이날은 불낙전골도 주셨습니다.
참 맛있었어요.
그리고 이 동네 소주인 잎새주는 처음 마셔봤는데,
깔끔하고 괜찮았습니다.
밥 한 공기 추가해서 든든히 먹고 나왔고요.
다음 날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또 아침을 먹으러 갔습니다.
아침엔 백반을 먹었어요.
백반엔 전골이 나오지 않는 것을 제외하면 다른 반찬은 비슷합니다.
물론 백반이니 그날그날 메뉴가 조금씩 다르겠지만 말이에요.
가장 맛있었던 메뉴는 고들빼기김치와 취나물입니다.
요즘 나물이 향이 없고 모양만 나물인 경우가 많은데,
흥덕식당의 취나물은 나물답더라고요.^^
양념이 진해서 그런지 두 끼 먹으니 좀 질리지만,
음식이 대체로 참 깔끔하고 맛있습니다.
일부러 멀리서 찾아갈 정도는 아니라도,
숙소가 근처라면 추천할만한 식당이네요.

순천 흥덕식당

주소
대한민국 전라남도 순천시 풍덕동 884-10
전화번호
061-744-9208 ‎
약도

크게 보기



by


Tags : , , , , , , , ,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방랑자의 이야기.
    월풍도원에선 기부를 받습니다.

갈대숲을 노니는 철새들의 낙원. 순천만 자연생태공원.

아마존 유역 연안, 캐나다 동부 연안, 미국 동부 조지아 연안, 북해 연안(독일, 덴마크, 네덜란드가 접한 지역)
그리고 우리나라의 서해.
세계 5대 연안습지 순천만.
순천만 자연생태공원에 처음으로 발을 디뎠습니다.
공원이 꽤 넓어서 어느 쪽을 향할지 고민이 좀 되었어요.
일단 순천만 자연생태관을 들러볼 요량으로 걸음을 옮겼습니다.

짱뚱어-'순천만 자연생태공원'

입구에 돌조각이 눈에 띕니다.
이건 딱 봐도 복어네요.
‘여기에 복어가 유명한가?’
좀 의아했지만, 그냥 지나쳤지요.
집에 와서 생각해보니, 이 동네는 짱뚱어가 유명합니다.
이 녀석은 짱뚱어였던 거죠!

자연생태관을 거쳐 순천만 천문대에 들어갔습니다.
별자리 상영을 해주어 구경했어요.
극장식으로 누워서 관람하는데, 천장에 자리가 나타나기도 하고,
우주선을 타는 것처럼 별 사이를 지나가기도 합니다.
놀이기구 마냥 재미났어요.
천문대는 미리 예약하면 밤에 별자리 관측을 할 수 있답니다.

천문대 2층에는 철새를 멀리서나마 볼 수 있도록 망원경을 설치해 놨어요.
어렸을 적엔 새를 심심치 않게 보았는데,
이젠 비둘기 말고는 새 구경을 잘 못합니다.
가끔 동네 뒷산에나 가면 까치나 참새 정도는 보이지만 말이에요.
아. 인천이니 바다 근처엔 갈매기도 꽤 있습니다.
그래도 황새나 두루미같이 큰 새는 좀처럼 보기 어렵지요.
순천의 자랑 순천만 자연 생태 공원은 잘 보존된 습지 덕에 철새들이 즐겨 찾는 곳입니다.
흑두루미, 재두루미, 노랑부리저어새, 큰고니, 검은머리물떼새 등 국제적으로 보호되는 철새 희귀종들이 찾는다는데, 제가 갔을 땐 흑두루미만 보였습니다.
다른 새들도 있었을지 모르겠지만, 눈에 띄지 않더라고요.
아무튼, 망원경으로 흑두루미가 노니는 모습을 봅니다.
날개를 폈다가 접었다가.
고개를 숙였다가 들었다가.
왼쪽으로 조금 걷더니, 오른쪽으로 한 발자국 내 딛습니다.
여유가 넘치는 모습이에요.
이렇게 대자연을 맞닥뜨린 한 인간은 결심합니다.
‘나도 이젠 조급하게 굴지 말아야겠어. 대자연처럼 여유로우리라.’
그런데 전망대를 내려가며 이런 생각이 떠오릅니다.
‘곧 해가 지겠는데? 빨리 전망대까지 가서 일몰을 봐야겠어.’
작심 삼 초군요.
결심은 아무짝에도 쓸모가 없습니다.
행동이 중요할 따름이지요.

갈대 숲-'순천만 자연생태공원'

갈대 숲-'순천만 자연생태공원'

용산 전망대-'순천만 자연생태공원'

용산 전망대-'순천만 자연생태공원'

갈대숲을 지나, 용산전망대에 다다랐습니다.
사람들이 옹기종기 모여앉아 일몰을 기다리네요.
해가 길어진 탓인지 한 시간은 더 있어야 해가 질 것 같습니다.
이곳에서 보는 일몰이 꽤 멋지다지만,
순천만에서 이미 많은 것을 보았으니, 일몰을 꼭 봐야 하는 건 아닙니다.
다음에 혹시 기회가 닿는다면 와서 보지요 뭐.
일 년 동안 일곱 번이나 색을 바꾼다는 칠면초가 붉은빛을 낼 때 한번 다시 와보고 싶어요. :D


웹사이트
순천만 자연생태공원



by


Tags : , , , , , , , , , , ,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방랑자의 이야기.
    월풍도원에선 기부를 받습니다.

살아있는 민속마을. 순천 낙안읍성.

난생처음 순천에 발을 디뎠습니다.
순천 역 앞 여행자 안내소에 들러 지도를 펼쳐 드니,
볼거리가 참 많은 동네더라고요.
어디에 먼저 가볼까 잠시 고민하다 낙안읍성을 첫 목적지로 결정했습니다.

초가집이 옹기종기 모인 마을.
예전에 민속촌에서 보았던 모습과 별반 다를 것이 없어요.
한 가지 다른 점이라면,
이 마을엔 실제로 사람이 산다는 것이지요.
이 집은 항아리를 굽고, 저 집은 천연 염색을 합니다.
판소 공연을 하는 작은 공연장도 있고, 작은 도서관도 갖추어 놓았습니다.
초가집 사이의 골목길을 걷다 보면, 이 동네의 생기가 느껴집니다.
음식 냄새도 나고, 개 짖는 소리도 들려요.

강아지-'순천 낙안읍성'

그런데 강아지 한 마리는 사람 구경을 하도 해서 그런지,
멀뚱멀뚱 쳐다보기만 할 뿐 경계심을 드러내지 않습니다.
‘사람 사는 동네구나.’라는 생각이 자연스레 떠올라요.
저 같은 이방인이 와서 너무 시끄럽게 떠들지만 않는다면,
한적하고 매력적인 동네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연못-'순천 낙안읍성'

예전엔 빨래터로 쓰였을 법한 한적한 연못도 보이네요.
낮에는 아이들이 뛰어놀고,
해질 무렵엔 선남선녀가 나무둥치에 앉아 사랑을 속삭였을 법한 곳입니다.

초가집-'순천 낙안읍성'

성벽 따라-'순천 낙안읍성'

낙안읍성에서 가장 멋진 순간은 성벽을 따라 걷던 때였어요.
우뚝 솟은 산이 위용을 토하고,
바람은 신 나게 나무 사이를 달립니다.
커다란 집들을 내려다보니, 막 빚어놓은 메주 마냥 귀엽게 보일 따름이네요.
여기에 눈이 내린다면 메주가 아니라 백설기처럼 보이겠어요.

다시 이곳을 찾을 땐 백설기를 볼 겁니다.:D



by


Tags : , , , , , ,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방랑자의 이야기.
    월풍도원에선 기부를 받습니다.

가성비 최강 14인치 울트라북. 한성 U43F.

오랜만에 노트북을 구매했습니다.
정든 델 인스파이론 11z를 떠나보내며 새로운 녀석을 들였어요.
저에게 주는 생일 선물이랄까요?
원래 한창 인기가 좋은 U33X ForceRecon 1357 Ultra(인민에어)를 구매할 예정이었습니다.
1월에 구매 신청을 해 두고 한 달을 넘게 기다렸지요.
그런데 배송 예정일 하루 전에 3일 연기되었습니다.
그때 잠시 다른 모델을 살피다가 U43F를 만나게 되었죠.

박스-'한성컴퓨터 Hansung U43F'

보면 볼수록 마음에 드는 모델 U43F

U33X(인민에어)를 5주 기다렸어요.
배송을 코앞에 두고 갑작스레 U43F로 갈아탄 계기는 다음과 같습니다.

  1. 무선랜 Intel 6235
    U33X 사용자들이 가장 고민하는 무선랜 문제를 U43F가 한방에 해결해 줍니다.
  2. 14인치 액정
    액정크기가 마음에 듭니다. 0.7인치 더 크거든요.
  3. USB 단자
    U33X에 USB 단자가 하나 더 있으면 좋겠단 생각이 들었는데,
    U43F엔 USB 단자가 3개라 딱 좋습니다.
  4. 외장 그래픽 GT645M
    게임도 가끔(?) 즐기기에, 그래픽카드에 혹했습니다.
    월드오브워크래프트는 충분히 돌아가네요!
  5. msata 128기가 하드
    8기가 용량이 별거 아닌 듯 하지만, 사진이나 문서 파일을 담기엔 도움이 됩니다.

U43F가 U33X보다 무게 300g이 더 나가는 게 아쉽긴 하지만,
사양이 확 달라지니 그 정도는 감내해야지요 뭐. :D

봉인-'한성컴퓨터 Hansung U43F'

주문을 하고 이틀 만에 도착했습니다.
꽤 묵직하더군요.
택배 상자 안에는. 큼지막한 글씨로 U43F라 새겨진 노트북 상자가 보입니다.
봉인 스티커를 확인하고 개봉을 하였어요.

크기-'한성컴퓨터 Hansung U43F'

전에 쓰던 11인치 노트북보다 두께가 조금 얇습니다.

U33X(인민에어) 와 U43F 치수 정보

U33X(인민에어)
325(W) x 219(D) x 18(H) mm

U43F
345(W) x 241(D) x 20(H) mm

액정 크기가 큰 걸 고려하면 괜찮은 크기입니다.

덤으로 어댑터 크기는 아래와 같습니다.
105(W) x 45(D) x 25(H) mm

전에 쓰던 노트북은 어댑터가 큰 편이라 불편했는데,
U43F 어댑터는 아담해서 들고 다니기 부담 없겠습니다.

성능

SSD를 처음 써보는데, 참 조용하고 빠릅니다.
아주 만족스럽네요.
사운드는 좀 아쉽지만, 가성비를 생각하면 괜찮습니다.
액정이 노란빛이 돈다고 말이 많던데, 사용하는데 무리 없을 정도입니다.
물론 TN 패널이라 시야각은 포기해야 하지만 말이에요.
알파스캔 2312 IPS 모니터 연결-'한성컴퓨터 Hansung U43F'
함께 구매한 알파스캔 2312 IPS 모니터를 연결하니,
확실히 IPS 패널이 좋긴 좋네요.^^;
가성비 대만족입니다!



by


Tags : , , , , , , ,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방랑자의 이야기.
    월풍도원에선 기부를 받습니다.

따끈한 난과 곁들여 먹는 커리. 세븐 웨이즈.

문득 난이 먹고 싶습니다.
인천에 인도 음식점이 어디 있나 찾아보니,
썩 끌리는 곳이 없더라고요.
부평에 인도 음식점이 있는듯한데, 그 동네는 너무 북적여서 가기 싫었어요.

내부-'파키스탄 음식점. 세븐웨이즈.'

간판-'파키스탄 음식점. 세븐웨이즈.'

커리

인도 커리

인도 음식점

다양한 검색어로 찾은 세븐웨이즈.
파키스탄 음식점이라고 합니다.
분위기는 동네 백반집 분위기에요.

치킨 젤프레지-'파키스탄 음식점. 세븐웨이즈.'

난-'파키스탄 음식점. 세븐웨이즈.'

샐러드-'파키스탄 음식점. 세븐웨이즈.'

파키스탄에 안 가봐서 이게 파키스탄 음식인지는 모르겠습니다.
아무튼, 난하고 치킨 젤프레지 잘 먹었어요.

멀리서 일부러 찾아갈 정도는 아니지만,
근처에 볼일이 있다면 들러볼 만한 식당입니다.
대동월드 근처 먹거리 밀집 지역에 있어요.
지하철역으로는 원인재역이 가깝습니다.

웹사이트 : 파키스탄 음식점. 세븐웨이즈.
주소 : 인천 연수구 연수2동 630-9



by


Tags : , , , , , ,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방랑자의 이야기.
    월풍도원에선 기부를 받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