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둘러보기(Hongkong Sightseeing)

홍콩 둘러보기


거리-'홍콩 둘러보기(Hongkong Sightseeing)'
쇼핑몰-'홍콩 둘러보기(Hongkong Sightseeing)'
시계탑-'홍콩 둘러보기(Hongkong Sightseeing)'
야경-'홍콩 둘러보기(Hongkong Sightseeing)'
야경-'홍콩 둘러보기(Hongkong Sightseeing)'

홍콩에서는 관광을 많이 하지 않았다. 그저 밤거리를 조금 거닐고,
낮에는 쇼핑하러 아울렛을 기웃거린 게 다였다.
홍콩 여행에서 가장 아쉬웠던 건 Horizon Plaza 팩토리 아울렛(http://www.horizonplazahk.com)을 가느라 하루를 썼다는 점이다.
거리는 멀고 마땅히 살 물건도 없어 아쉬웠다. 층마다 들러 매장에 들어가 봤지만 마땅한 물건이 없었다.
단 한 곳, 폼페이 아울렛(http://e-pompei.com)은 괜찮았다.
결국 홍콩에서 쇼핑은 호라이즌 플라자 내 폼페이 아울렛과 침사추이 폼페이 아울렛에서만 했다.
홍콩이 쇼핑하기 좋다고 들었는데 다른 아울렛(ISA, J. Outlet 등)에는 눈에 들어오는 물건이 없었다.

제니 쿠키? 맛있다.
제니 쿠키가 문을 닫아 사지 못하더라도 문을 연 여러 상점들에서 웃돈을 조금 얹어 판다.
제니 쿠키를 찾는 사람이 정말 많은가보다.
물론 제니쿠키가 맛있긴 하지만, 한국에서도 쿠키 좀 만든다 하는 과자점들이 이에 뒤처진다는 생각은 들지 않는다.
그저 홍콩 온 김에 먹어보는 것일 뿐.

정말 맛있다는 딤섬 집인 팀호환을 예약하고 오지 않아서 못 먹은 게 아쉽다.
하루는 야경을 보러 아쿠아(http://aqua.com.hk)에서 칵테일도 한 잔 마셨는데, 홍콩 야경이 썩 볼만했다.
다음에 가면 야경 보기 좋기로 유명한 Le 188°이나 오존(ozone)도 한 번 가봐야겠다.
홍콩.
아쉬움을 많이 남겨두고 왔다.
나중에 또 가면 하고 싶은 것들을 많지만,
언제 다시 홍콩을 찾을지는 모르겠다.



by


Tags : , , ,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방랑자의 이야기.
    월풍도원에선 기부를 받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