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마카오 둘러보기


Taipa Houses Museum에서 본 호텔-'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Taipa Houses Museum-'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Our Lady of Carmel Church-'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Calcada do Carmo-'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신년-'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마카오는 홍콩을 여행하는 김에 당일치기로 많이 찾는 조그만 섬이다.
나는 천천히 여행하기를 선호해서 남섬과 북섬에 하루씩 묵으며 느긋하게 둘러봤다.
첫날은 타이파 주택 박물관(Taipa Houses Museum)을 시작으로 카르멜 성당(Our lady of Carmel Church)를 거쳐, 페이라 도 카르모 (Feira Do Carmo) 광장 근처 시장 골목을 돌아다니다가 저녁을 먹었다.
타이파 주택 박물관이 규모가 작지만 사진 찍고 놀기 좋았다.
카르멜 성당에서 페이라 도 카르모 광장으로 가려면 계단을 내려가야 한다.
이 길은 칼카다 도 카르모(Calcada do Carmo)라고 불리는데,
나무마다 조명을 비춰놓아서 마치 동화속 요정이나 골룸 같은게 튀어나올 것 같은 독특한 분위기가 느껴졌다.
저녁을 먹고 돌아와서는 베네치안 마카오 리조트 호텔 근처를 거닐며 야경을 즐겼다.

Hotel Grand Lisboa-'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호텔쪽에 볼거리가 풍부한 편이다.

Civic and Municipal Affairs Bureau 民政總署-'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신년 장식-'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신년 등-'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Ruins of St. Paul's 大三巴牌坊-'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Ruins of St. Paul's 大三巴牌坊-'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Ruins of St. Paul's 大三巴牌坊 근방-'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Ruins of St. Paul's 大三巴牌坊 근방-'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Ruins of St. Paul's 大三巴牌坊 근방-'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Ruins of St. Paul's 大三巴牌坊 근방-'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Chu kei-'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신년 행사-'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신년 행사-'마카오 둘러보기(Macau Sightseeing)'

둘째 날은 북섬 그랜드 라파 리조트 호텔에 묵으며 몬테 요새 근방을 구경했다.
민정총서(Civic and Municipal Affairs Bureau, 民政總署)에서 길을 따라 세인트 폴 성당 유적(Ruins of St. Paul's, 大三巴牌坊)까지 걸었고,
몬테 요새(Monte Fort, 大炮台)를 한바퀴 돌고 나니 배가 고파져서 음식점을 찾았다.
마땅한 식당이 보이지 않아서 우리나라 김밥땡땡 같은 분위기가 풍기는 Chu kei라는 식당에 가서 콩지(Congee)를 먹었다.
눈으로만 봤을 땐 허여멀건 한 게 잘못시켰구나 싶었는데, 맛이나 보자 입에 한 숟가락 넣었더니 어느새 빈 그릇만 남았다.
어쩌면 어벤저스도 우리나라에서 김밥을 먹으며 이런 생각이 들지 않았을까?
'생긴 건 별로인데 맛은 좋군. 배도 채웠으니 불닭 김밥으로 울트론 들을 처치해볼까? 피x 싸게 해주지!'
아무튼, 콩지는 보기보다 맛있었다.
마카오.
카지노가 아니라면 딱히 매력 있는 여행지는 아니었지만,
호텔마다 볼거리가 많아 휴양차 들르기엔 괜찮겠다.



by


Tags : , , ,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방랑자의 이야기.
    월풍도원에선 기부를 받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