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사중 - 우피치  미술관(Uffizi Gallery Firenze)
공사중 - 우피치 미술관

피렌체 최고 인기 놀이기구 - 우피치  미술관(Uffizi Gallery Firenze)
피렌체 최고 인기 놀이기구 - 우피치 미술관

유일하게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곳 - 우피치  미술관(Uffizi Gallery Firenze)
유일하게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곳 - 우피치 미술관

우피치 미술관 입구만 세번 왔습니다.
처음에 왔을 땐 줄 선 사람이 많아서 조금 기다리다 떠났고,
두 번째 왔을 땐 휴일이었으며,
세번 만에 드디어 우피치 미술을 구경 했습니다.
오전 열 시 반에 가서 줄을 섰는데, 한시가 다 되어서 들어갔어요.
우피치 미술관은 피렌체에서 최고로 인기좋은 놀이기구 같습니다.
놀이동산에서 가장 인기 있는 놀이기구는 한참을 기다려야 되듯 말이죠.
뭐 어렸을 때 놀이기구 탄다고 좀 기다려 봤으니, 이 정도는 기다릴 만 합니다.
우피치 미술관에는 물이나 음식물 반입이 안되니, 기다리는 동안 미리 먹고 들어 가야 해요.
전 미술관 구경하다 목 마를 때 마시려고 가득 담긴 물통을 가지고 갔다가,
입구에서 한 소리 들었어요.
그래서 안에서 안마신다고 말하고 봉인한 채로 우피치 미술관을 관람했습니다.
만약 아카데미 미술관 보다 우피치 미술관을 먼저 보았다면,
아카데미 미술관을 가지 않았을 꺼에요.
한참 줄서서 들어간 곳 치곤 별로 재미 없었거든요.
우피치 미술관은 전시된 작품이 많아서 한참을 돌아보긴 했는데,
줄 서지 않고 들어갔던 아카데미 미술관이 더 재미있었네요.
2300여점이 넘는 엄청난 수의 작품 중에서 끌리는 작품은 몇 없었기 때문인데요.
우피치 미술관에서 마음에 들었던 작품은 여섯 점 정도입니다.

레오나르도 다빈치(Leonardo da Vinci)- 동방박사의 경배 (Adoration of the Magi)
영감님의 표정이 다양한 감정을 담고 있는 듯 해서 몇 번이고 쳐다보게 되었고,
몽환적인 분위기가 마음에 들었어요.
유명한 알브레히트 뒤러의 동방박사의 경배는 그냥 쓱 보고 지나쳤네요.ㅋ

보카치오 보카치노(Boccaccio Boccaccino) - 집시소녀(Zingarella)
그림 속의 소녀가, 눈길을 끄는 매력이 있었어요.
어떤 걱정도 없고, 자신있어 보이는 표정이 멋져 보였습니다.
어찌 보면 그저 멍한 표정으로 보일지 몰라도 말이죠.

브론치노(Bronzino) - 드워프 모르간테의 초상(Portrait of the dwarf morgante)
이 그림은 재미있어서 기억에 남아요.
한 가지 의문이 드는 건,
아무리 봐도 노옴인데 제목이 왜 드워프의 초상일까 하는 겁니다.^^;

요하임 베케라르(Joachim Beuckelaer) - 예수를 보이는 빌라도 (Pilato mostra Gesú al Popolo)
그림에 생동감이 있었어요.
사진처럼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배껴내기 보단, 에너지를 강조한 듯 한 느낌을 받았어요.

산드로 보티첼리(Sandro Botticelli) - 봄 (Primavera)
이 그림은 판타지의 세계가 눈앞에 그려져 있는 기분이에요.
우피치 미술관을 돌며 가장 오랫동안 본 그림이죠. 마음에 들었어요.

산드로 보티첼리(Sandro Botticelli) - 비너스의 탄생 (The Birth of Venus)
잔잔한 파도의 표현과, 바람에 날리는 꽃이 눈에 들어왔어요.
비너스의 탄생의 어느 부분을 봐도  시선을 끄는 부분이 있었습니다.
사람의 시선을 계산해서 그린 것일까요?
대단한 화가라고 생각됩니다.
그림의 구도가 예술이에요.
보티첼리는 화가가 아니라, 사진 작가가 되었어도 명성을 떨쳤을 꺼 같아요.

미켈란젤로, 라파엘로, 램브란트등 유명한 화가의 다른 작품도 있지만,
딱히 기억에 남지 않네요.
제 취향의 그림이 별로 없어서 좀 아쉬웠지만,
우피치 미술관의 규모는 감탄스러웠습니다.
 
구글 아트 프로젝트에서 우피치 미술관의 몇 몇 작품을 보실 수 있어요.
구글 아트 프로젝트 - 우피치 미술관

웹 미술관에서도 다양한 미술 작품을 보실 수 있습니다.
웹 미술관



by


Tags : , , ,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방랑자의 이야기.
    월풍도원에선 기부를 받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