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

바다, 음식, 쇼핑 부족한 것 없이 다 있는 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


우르메아 강변(Urumea Itsasadarra)-'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산 세바스티안.
카미노 데 산티아고 북쪽 길을 걷기로 결정하고 가장 기대되었던 도시다.
지난 여름 이곳에서 보냈던 추억이 이번 여행의 기대감을 빵처럼 부풀렸다.
이곳에 다시 오기를 얼마나 바랐던가?!

우르굴 산(Monte Urgull)-'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우르굴 산 풍경(Monte Urgull)-'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바다-'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요트-'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지난 여행 때는 오르지 않았던 우르굴 산을 아침 산책 삼아 올랐다.
이때는 요트 축제가 있는 기간이라 산 세바스티안에 사람이 아주 많았다.
사람들이 우르굴 산에 올라 팀 응원복을 입고 요트 경기를 응원했다.

네스토르 바 소갈비 구이(Bar Nestor ,Chuleta de Buey)-'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네스토르 바 소갈비 구이(Bar Nestor ,Chuleta de Buey)-'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다시 찾은 네스토르 바
여기 고기를 다시 맛보기를 얼마나 학수고대했던가?!
그러나 그때 우리를 친절하게 맞아주던 직원도 없었고,
요트 축제로 사람이 워낙 붐벼서인지 고기도 대충 구워 나왔다.
겉은 심하게 탔고, 속은 하나도 안 익었다.
고기 품질도 전만 못하다.
게다가 고기를 먹는 내내 바로 옆에서 쪼그려 앉은 사람들이 담배 연기를 내뿜는다.
네스토르 바가 산 세바스티안이라는 도시 추억의 반을 차지했는데, 이제는 여기 네스토르 바 때문에 산 세바스티안을 오지는 않을 것 같다.
산 세바스티안에 온다면 이 동네 축제 기간을 꼭 피해서 와야지.
어쩜 그때는 고기 맛이 돌아올지도 모르니까.

핀초(Pintxos)-'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핀초(Pintxos)-'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핀초(Pintxos)-'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그래도 밤중에 돌아다닌 핀초(Pintxos) 투어는 좋았다.
특별히 바를 정해서 간 건 아니고, 골목마다 한 집씩 아무 곳이나 들어갔는데 다 맛있었다.
문어는 부드러운 식감이 일품이었고, 염소 치즈(Queso de cabra)의 풍성한 향이 특히 기억에 남는다.

길거리 아이스크림(Gelateria Boulevard)-'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길거리 아이스크림(Gelateria Boulevard)-'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길거리 아이스크림(Gelateria Boulevard)-'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Gelateria Boulevard
이번 산 세바스티안에서 제일 기억에 남는 먹거리를 말하라면 이 아이스크림 집이다.
그냥 길거리 아이스크림 가게이고, 이 동네는 이 아이스크림 집이 아주 많다.
'뭐 그저 그런 아이스크림이겠지 그래도 더우니까 한 입 먹자.'
한 입 먹었는데, 입맛에 딱 맞는 아이스크림이다.
다른 맛 아이스크림은 그냥 그런데,
레몬과 코코넛 아이스크림은 정말 맛있었다.
단지 내가 원래 좋아하는 레몬 맛과 코코넛 맛에 다른 잡맛이 안 섞여서 그런걸지도 모르지만 어쨌거나 하루 두 번씩 꼬박 먹었다.
한 번에 세 가지 맛을 먹었는데, 다른 맛은 다 그냥 그런 아이스크림 맛이었다.
그래서 결국 리몬, 코코 + 아무거나로 메뉴가 굳혀졌다.
다음에 또 산 세바스티안에 가면 이 아이스크림을 먹어야겠다.

해변-'산 세바스티안 둘러보기(Sightseeing San Sebastian, Spain)'

산 세바스티안은 해변도 참 좋은데, 이번에는 일광욕만 좀 하고 물에 들어가진 않았다.
산 세바스티안.
작은 동네인데 놀 거리도 많고, 맛집도 많다.
짧은 동선으로 많은 걸 즐기기 좋은 도시다.



by


Tags : , , , , , , , ,

  •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방랑자의 이야기.
    월풍도원에선 기부를 받습니다.